근거없는 인신비방이나 광고성 글 및 음란성 게시물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펌] 삼환기업 오너 가족 벼랑 끝 몰리다..
사무국장  2015-04-10 09:20:44, 조회 : 1,283, 추천 : 261

최용권 명예회장과 자녀 고발당해…회사는 상장 폐지


전통의 건설 명가 삼환기업이 좌초 위기를 맞고 있다. 증권거래소는 4월1일 삼환기업에 대해 자본금 전액 잠식을 이유로 정리매매 기간을 거쳐 오는 4월15일 증시에서 퇴출하기로 결정했다. 게다가 오너인 최용권 명예회장이 비자금 4500억원 조성 혐의로 지난해 10월 검찰에 고발된 데 이어 지난 3월에는 아들인 최제욱 삼환기업 상무와 딸도 검찰에 고발당한 사실이 시사저널 취재 결과 확인됐다.

오너 일가와 기업 입장에서는 총체적 난국이다. 삼환기업 측은 “상장 폐지가 회사 정리는 아니다. 기업 회생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최 명예회장이 스스로 말했던 개인 재산 추가 출자를 거부할 정도로 삼환기업의 회생이 쉽지만은 않아 보인다.  

    
최 명예회장 장남 사내이사 선임 불발

지난 3월20일 열린 삼환기업 정기 주주총회에서 소액주주들이 최 명예회장 쪽에서 제안한 최 명예회장의 장남 최제욱 상무와 신양호 상무보의 사내이사 선임 안건을 부결시켰다. 오너 가족의 이사 선임 제안이 주총에서 거부되는 것은 한국 기업사에서 거의 없는 일이다. 실제 표 대결에서도 250만주 대 230만주로 소액주주들의 아슬아슬한 승리였다. 자본금 전액 잠식으로 상장폐지가 기정사실화되는 분위기 속에서 대주주인 최 명예회장 쪽에서 추가 출자를 통한 회사 회생 약속을 지키지 않자 소액주주들이 똘똘 뭉쳐 반란을 일으킨 것이다.

삼환의 어려움은 2012년 9월 창업자 최종환 회장 별세를 전후해 가시화됐다. 중동 진출 1호 건설사인 삼환의 매출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그해 7월부터 사세가 급격히 기울었다. 더불어 최 회장의 상속자인 최용권 명예회장을 삼환기업 노조에서 비자금 조성 등에 따른 배임과 횡령의 건으로 그해 11월 검찰에 고발했다. 그 와중에 삼환기업은 법정관리에 들어갔다가 2013년 1월 6개월 만에 졸업했지만 계속 자금난에 시달렸다.

검찰 조사를 받은 최 명예회장은 계열사 간 부당 지원을 통해 삼환기업에 183억여 원의 손실을 입힌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로 기소됐다. 법원은 최 명예회장이 128억원가량의 손실을 삼환기업에 입혔다는 이유로 지난해 4월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그러던 중 지난해 10월 최 명예회장의 여동생인 최용주씨가 오빠(최용권)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재산 국외 도피 등 혐의로 고발했다. 이 건은 노조의 고발과는 다른 것이었다.

최용주씨는 고발장에서 최 명예회장이 해외 건설 사업 수주 과정 등에서 조성된 자금 4500억원을 해외로 빼돌렸고, 이 돈으로 미국 하와이 등지의 부동산을 구입했다고 주장했다. 현재 미국에 거주 중인 최용주씨 측은 지난해 11월 검찰에 출두해 고발인 조사를 받았다. 지난 3월엔 최 명예회장뿐만 아니라 최 명예회장의 자녀를 검찰에 추가로 고발했다. 최 명예회장의 딸과 아들이 재산 국외 도피와 관련해 외국환 관리법을 위반하고 일본 내 비자금 조성 의혹에 연루돼 있다는 것이다.

최용주씨 측은 연초 법원 인사로 인해 담당 재판부가 바뀐 만큼 4월 중 귀국해 검찰에 출두해 진실을 규명하고 최 명예회장 일가를 고발한 구체적 이유를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최용권 명예회장 쪽을 고발한 것을 ‘남매간 재산 싸움’으로 몰아가는 것에 대해 거부감을 보였다. ‘선대 회장이 고생해서 만든 회사를 아들이 망하게 하고 비자금 조성 혐의를 부친에게 뒤집어씌우고 있다’는 게 이들의 주장이다. 최용주씨의 한 측근은 “삼환기업의 상장 폐지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최종환 회장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건설 사업을 할 때 물보다 콜라가 더 싸다는 이야기를 듣고 물 대신 콜라를 먹는 바람에 당뇨를 얻었다. 그렇게 일군 회사를, 아들이 상장 폐지로 몰고 간 것은 납득이 안 된다. 우리는 재산 분배보다 회사 정상화가 최대 관심사이자 목표”라고 말했다.

삼환기업 경영 정상화는 삼환기업 노조와 소액주주들에게도 절박한 문제다. 3월20일 주총 이후 소액주주들은 삼환기업 본사 13층 회장실을 점거하고 농성을 벌이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를 참조하세요.
http://www.sisapress.com/news/articleView.html?idxno=64319

<펌>-시사저널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356  2018년 교섭요구 노동조합 확정공고문    관리자 2018/08/08 43 300
3355  2018년 교섭요구 사실 공고문    관리자 2018/08/01 43 231
3354  건설산업 정상화 관련 기고문    위원장 2015/12/11 240 1459
3353  [펌] "박근혜 최고지도자 동지께서 력사교과서 ...    관리자 2015/10/20 245 1212
3352  노비타 정수기 필터 필요하신분~(무료임)    관리자 2015/09/30 244 1210
3351  조합원동지여러분께!!!    위원장 2015/09/22 198 1613
3350  교섭요구 노동조합 확정 공고문    관리자 2015/09/15 242 1259
3349  교섭요구 사실 공고문    관리자 2015/09/08 263 1139
3348  오빠 최용권을 ‘파렴치범’으로 고발합니다    위원장 2015/07/20 490 1748
3347  가자!7.15 총파업으로...    위원장 2015/07/06 260 1129
3346  미연고자 숙소 조합원 우대가    위원장 2015/06/24 378 1652
3345  [펌] 노동계, ‘소규모 복합공사 확대’ 반대하...    관리자 2015/05/29 196 962
3344  삼환기업 노조 폭로 "고의적인 상장폐지"    관리자 2015/04/23 261 1246
3343  [펌] 삼환기업 끝내 코스피에서 퇴출...    사무국장 2015/04/16 243 1108
3342  [펌] 상장폐지 삼환기업 최용권 회장, 정리매매...    사무국장 2015/04/16 205 1198
 [펌] 삼환기업 오너 가족 벼랑 끝 몰리다..    사무국장 2015/04/10 261 1283
3340  [펌] 삼환기업 대주주 일가, 주총에서 ‘퇴출...    관리자 2015/03/23 265 1219
3339  [펌] 삼환기업 "회사 회생 않고 상장폐지 하겠...    사무국장 2015/03/19 205 1121
3338  [펌] 상폐 위기 삼환기업, 자본잠식 해소할까?...    사무국장 2015/02/26 212 1171
3337  삼환기업 최용권 명예회장 127억 배임 확정..    노동조합 2015/01/26 238 1230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12][13][14][15]..[168]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